2019.7.19 금 00:35
 
 
> 뉴스 > 정치/행정
     
화천군 겨울방학캠프, 아이 보육공백 메웠다
맞벌이 가정 자녀 케어 프로그램, 효과 만점
2019년 03월 04일 (월) 22:37:53 정광섭 기자 scoop25@chamnews.net
   
▲ 지난 1월 화천청소년수련관에서 열린 겨울방학캠프 ‘수련관에서 놀자’ 수업 장면. 길어진 겨울방학, 초등 저학년 보육공백을 최소화하는데 큰 기여를 하고 있다. (사진=화천군청 제공)
【화천=참뉴스】정광섭 기자 = 강원 화천군의 현장행정이 길어진 겨울방학 기간, 맞벌이 가정의 보육공백을 메웠다.

4일 화천군에 따르면 지난 1월14일부터 2월22일까지 청소년수련관에서 맞벌이 가정 자녀 케어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겨울방학캠프-수련관에서 놀자’를 운영했다.

1순위는 맞벌이가정과 조손가정, 2순위는 일반가정 자녀다.

2개반 24명의 초등학교 1~2학년 재학생들은 중식비, 수강료, 체험료 등 총 비용의 25%만 부담했다

학부모들의 만족도는 최상이다. 캠프에서 진행된 코딩, 영어, 스키, 음악교육의 질도 사설캠프 못지 않게 훌륭했다는 평가가 나오고 있다.

‘수련관에서 놀자’ 프로그램의 아이디어는 교육지원 현장에서 수년에 걸친 피드백을 통해 나왔다.

화천군은 맞벌이 가정의 가장 큰 고민이 길어진 겨울방학 기간 보육문제라는 점에 착안해 올해 처음 캠프를 열었다.

자격증 등을 보유한 화천지역 경력단절 여성을 채용한 센스도 돋보였다.

화천군은 겨울방학캠프의 효과가 큰 것으로 보고, 여름방학에도 사업을 이어갈 계획이다.

겨울방학캠프가 5주 코스였다면, 여름방학캠프는 3주 코스(월~금, 오전 9시~오후 6시)가 될 예정이다.

최문순 화천군수는 “봄방학이 없어지고, 겨울방학 기간이 길어져 맞벌이 가정 보육부담이 커질 것으로 예상했다”며 “대규모 토목사업이 아니더라도 지역 주민들의 가려운 곳을 시원하게 긁어줄 수 있는 현장행정에 더욱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scoop25@chamnews.net
정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참뉴스(http://www.chamnew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강원도 춘천시 효자2동 279-22 102호 | 발행·편집인: 정광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정광섭 | Tel 033)262-5115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강원 아 - 4 | 등록일자: 2005.10.27 | 발행일자: 2003.7.26
Copyright 2003-2011 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ham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