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4 금 23:35
 
 
> 뉴스 > 정치/행정
     
유태호 태백시장, 국회 방문 현안사업 건의
2018년 07월 06일 (금) 15:36:07 이태용 기자 leegija@chamnews.net

   
▲ 유태호(왼쪽) 강원 태백시장이 6일 국회를 방문해 염동열 의원(자유한국당, 태백ㆍ횡성ㆍ영월ㆍ평창ㆍ정선)에게 주요 지역현안 사업을 건의하고 있다. (사진=태백시청 제공)
【태백=참뉴스】이태용 기자 = 유태호 강원 태백시장이 6일 염동열 국회의원(자유한국당, 태백ㆍ횡성ㆍ영월ㆍ평창ㆍ정선)을 방문하고 지역 현안사업에 대해 건의했다.

주요 건의사항은 폐광지역경제개발센터(AEDC) 설립, 폐특법 연장 및 폐기금 납부비율 상향 조정, 국립 안전체험관 지정ㆍ운영, 태백 건강드림촌 투자 선도지구 지정, 2019년도 지역개발사업 국비 확보 등 5개 현안사업이다.

유 시장은 이 자리에서 최우선적으로 폐특법 개정(안) 조기 입법 발의와 폐광지역경제개발센터 등 폐광관련 기구 설치 시, 폐광지역 중심도시인 태백 유치 등을 건의했다.

이는 석탄산업합리화정책 이후 급격한 인구감소와 경기침체를 겪고 있는 태백시와 폐광지역이 이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정부주도의 지원체계 구축 마련을 위한 새로운 컨트롤 타워(가칭 AEDC)가 반드시 필요하기 때문이다.

또한, 2025년 12월까지로 예고되어 있는 폐특법 시한을 오는 2035년 12월까지 10년 재연장해 AEDC 설립과 폐기금 납부비율 상향 조정 등과 연계 추진할 수 있도록 건의했다.

또, 국내 최초로 안전을 주제로 한 테마파크인 365세이프타운을 기존의 안전체험 우수시설을 거점화해 국민안전 체험 교육장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국립안전체험체험관으로 지정ㆍ운영할 것을 건의했다.

유 시장은 전국에 분산되어 있는 안전체험시설을 국가가 직접 운영하고 국민 안전체험 교육을 제도화(의무화)하는 등 국가 주도의 재난안전 예방교육으로 국민의 재난대응 역량을 강화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이밖에 폐특법 종료를 앞두고 폐광지역 경제를 견인할 대체산업으로 아고산대 자연 환경을 활용한 ‘태백 건강드림촌’ 조성, 투자선도지구(발전촉진형)로 지정해 민간투자를 활성화 할 수 있도록 건의했다.

이와 함께 백두대간 문화철도역 연계협력 사업 및 하사미 마을 상수도 신설 등 내년도 지역개발사업을 위한 국비 지원도 요청했다.

유태호 태백시장은 “급격한 인구감소와 지역 상 경기 침체 등 시가 직면한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서라면 국회와 중앙정부, 그 어디든 발 빠르게 뛰어가 협의하고 설득해 원하는 것을 이끌어 낼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살고 싶은 희망 도시 태백 건설을 위해 전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leegija@chamnews.net

이태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참뉴스(http://www.chamnew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강원도 춘천시 효자2동 279-22 102호 | 발행·편집인: 정광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정광섭 | Tel 033)262-5115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강원 아 - 4 | 등록일자: 2005.10.27 | 발행일자: 2003.7.26
Copyright 2003-2011 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ham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