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0 수 00:45
 
 
> 뉴스 > 정치/행정
     
정선군, 해발 620m 조양산 전망대 조성
2019년 11월 03일 (일) 16:47:09 이태용 기자 leegija@chamnews.net
   
▲ 아리랑의 고장 강원 정선 시가지를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해발 620m 조양산 전망대가 산행을 즐기는 등산객과 관광객, 주민들에게 많은 인기를 끌고 있다. (사진=정선군청 제공)
【정선=참뉴스】이태용 기자 = 강원 정선군(군수 최승준)은 아리랑의 고장 정선 시가지를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조양산 전망대을 조성해 산행을 즐기는 등산객들에게 많은 인기를 끌고 있다고 3일 밝혔다.

군은 군민들의 건강한 산행을 비롯해 정선5일장과 병방산 군립공원 등 지역 관광자원과 연계한 체험프로그램 개발을 통한 관광객 체류여건 개선과 지역경기 활성화를 위해 조양산 정상부에 정선 시가지를 조망할 수 있는 전망대를 설치했다.

해발 620m 조양산 정상까지 50분 가량 소요되는 2.3km의 등산코스가 조성되어 있어 평소 건강을 위해 편안하고 쉽게 산을 오를 수 있는 산으로 지역 주민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또한, 아리랑의 고장 정선을 찾는 관광객들이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함께 산행을 즐기기 위해 조양산을 찾고 있으며 이번 조양산 전망대 조성으로 즐거운 산행과 함께 보다 안전하고 편안하게 휴식하며 정선 시가지를 조망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조양산과 기우산은 매년 많은 산행객들이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즐기기 위해 찾고 있으며 조양산은 정선읍 북실리에서 성불사~조양산 정상~갈림길~성터~기우산 정상까지 2시간 30분 가량 소요되는 3.7km 코스가 있다.

또, 정선읍 신월리 드림터에서 소형주차장~우암사~성터~기우산 정상까지 1시간 40분 가량 소요되는 2.1km 구간의 2개 등산 코스가 있다.

조양산은 봉우리가 뽀족해 상투봉 또는 남산이라고 불리기도 하며 가을철 단풍과 겨울철 백설은 절경을 이루고 굽이굽이 흐르는 조양강이 산행객들의 가슴을 시원하게 해주는 곳이다.

이와 함께 조양강의 오랜 세월에 걸친 조탁으로 급준한 벼랑을 이루어 조양산 정상에 서면 마치 미니어처로 꾸며진 정선읍 시가지를 들여다보는 듯 한 느낌이 든다.

서건희 문화관광과장은 “국내 최고의 표고차를 자랑하는 짚와이어와 스카이워크가 운영되고 있는 병방산 군립공원과 대한민국 명품 5일장으로 많은 사람들로부터 사랑을 받고 있는 정선 5일장과 조양산 등산로를 연계한 관광콘텐츠를 개발해 관광객들이 모험과 스릴을 즐기며 힐링할 수 있는 새로운 관광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leegija@chamnews.net
이태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참뉴스(http://www.chamnew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강원도 춘천시 효자2동 279-22 102호 | 발행·편집인: 정광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정광섭 | Tel 033)262-5115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강원 아 - 4 | 등록일자: 2005.10.27 | 발행일자: 2003.7.26
Copyright 2003-2011 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ham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