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5 금 00:42
 
 
> 뉴스 > 문화/생활
     
춘천 남이섬서 18일부터 ‘하동의 날’ 행사
쌍줄타기, 왕의 차 진상행렬단 등 다양한 볼거리
2019년 10월 15일 (화) 23:24:16 정광섭 기자 scoop25@chamnews.net
   
▲ 강원 춘천 남이섬에서 오는 18일부터 사흘간 ‘하동의 날’ 행사가 열린다. (사진=남이섬 제공)
【춘천=참뉴스】정광섭 기자 = 강원 춘천 남이섬에서 ‘하동의 날’ 행사가 열린다.

오는 18일부터 사흘간 열리는 ‘하동의 날’은 하동 대표 청소년예술단인 ‘하울림’의 공연으로 시작해 ‘남이섬 산딸나무길’을 주무대로 섬 전체가 축제의 분위기로 물들 예정이다.

올해로 4회를 맞는 ‘하동의 날’은 2016년 경남 하동군과 남이섬이 양 지역의 관광 활성화와 경제교류를 위한 상생 협약에 따른 첫 교류사업으로 마련됐다.

이번 행사는 남이섬 임직원과 윤상기 하동군수를 비롯해 의회의장 및 의원, 농협조합장, 하동차봉사단, 공연단 등 200여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올해는 특별히 영화 ‘왕의 남자’에서 장생의 대역을 맡아 줄타기의 진수를 선보인 권원태(국가무형문화제 제3호) 명인과 제자들의 쌍줄타기가 펼쳐져 관광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 왕의 차 진상행렬단 100여명이 과거 임금에게 명품 하동녹차를 진상하던 ‘왕의 차 진상행렬’을 재연하며, 큰들 문화센터의 마당극 ‘최참판댁 경사났네’ 등 신명나는 문화공연을 펼쳐 하동의 모든 것을 느낄 수 있는 풍성한 행사로 가득 찰 예정이다.

이밖에도 김동리의 소설 ‘토지’에 등장하는 옥화주막을 그대로 재현한 ‘남이섬 옥화주막’ 부근에서는 ‘하동의 가을’을 테마로 ‘2019 평사리 황금들판 허수아비 콘테스트’에서 수상한 허수아비 작품을 전시해 농촌의 풍요로움과 옛 추억을 되새긴다.

한편, 이번 축제기간에는 18개 업체 100여 품목의 농특산물 전시ㆍ판매가 이뤄지며, 하동관광 사진전과 2022 세계차엑스포 개최 기원 홍보행사도 함께 진행된다.

scoop25@chamnews.net
정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참뉴스(http://www.chamnew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강원도 춘천시 효자2동 279-22 102호 | 발행·편집인: 정광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정광섭 | Tel 033)262-5115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강원 아 - 4 | 등록일자: 2005.10.27 | 발행일자: 2003.7.26
Copyright 2003-2011 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ham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