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7.18 목 01:21
 
 
> 뉴스 > 문화/생활
     
‘화천 쪽배축제’ 7월27일~8월4일 개최
7월2일 김경호 공연, 31일 DMZ 콘서트 개최
2019년 06월 25일 (화) 02:01:53 정광섭 기자 scoop25@chamnews.net
   
▲ ‘2019 물의 나라 화천 쪽배축제’가 내달 27일부터 8월4일까지 9일 간 붕어섬에서 열린다. (자료사진)
【화천=참뉴스】정광섭 기자 = 올해 여름축제 시즌을 앞둔 강원 화천에 국내 최고 스타들이 소나기처럼 쏟아진다.

24일 화천군에 따르면 (재)나라(이사장:최문순)는 최근 이사회를 열고 ‘2019 물의 나라 화천 쪽배축제’를 내달 27일부터 8월4일까지 9일 간 붕어섬에서 개최키로 확정했다.

이에 따라 세부 프로그램 계획수립과 축제장 정비 등 본격적인 준비가 시작됐다.

또 축제가 열리는 7월 초부터 인기 최정상의 뮤지션들이 참여하는 공연이 잇따라 열릴 예정이어서 벌써부터 분위기가 달아오르고 있다.

첫 테이프는 내달 2일 오후 7시30분 화천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리는 ‘문예회관과 함께 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세종국악심포니오케스트라와 김경호의 아리랑 목동’ 공연이 끊는다.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하고, 화천군과 세종국악심포니 오케스트라가 공동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국내 최정상 락 보컬리스트 김경호와 국악관현악이 어우러지는 무대로 벌써부터 큰 관심을 끌고 있다.

당초 매달 넷째주 토요일 열리는 ‘평화지역 문화난장판’ 공연은 축제 개막일과 겹치는 관계로 셋째주 토요일인 7월20일 DMZ 시네마에서 인기 걸그룹 등이 참여한 가운데 개최된다.

27일 축제 개막으로 달아오른 분위기는 31일 DMZ 평화지역 콘서트에서 절정에 달할 전망이다.

강원도가 주최ㆍ주관하는 이번 무료공연은 31일 오후 7시30분부터 붕어섬 야외 특설무대에서 90분 간 펼쳐진다.

공연에는 여성 보컬그룹 ‘마마무’를 비롯해 ‘악동 뮤지션’, 힙합 뮤지션 ‘다이나믹 듀오’, ‘노라조’, 춘자 등 굵직한 뮤지션들이 출연을 확정지었다.

최문순 화천군수는 “다가오는 여름축제 시즌을 대비해 다방면에 걸쳐 현장에서 꼼꼼히 준비할 것”이라며 “축제의 지역경제 기여도를 높이기 위한 노력도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scoop25@chamnews.net
정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참뉴스(http://www.chamnew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강원도 춘천시 효자2동 279-22 102호 | 발행·편집인: 정광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정광섭 | Tel 033)262-5115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강원 아 - 4 | 등록일자: 2005.10.27 | 발행일자: 2003.7.26
Copyright 2003-2011 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ham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