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5.25 토 12:14
 
 
> 뉴스 > 문화/생활 > 레저/여행
     
‘짜릿한 스릴’ 인제 내린천 래프팅 시즌 시작
마니아들 몰려들어 활기
2019년 05월 09일 (목) 23:19:04 정광섭 기자 scoop25@chamnews.net
   
▲ 9일 강원 인제군 인제읍 내린천을 찾은 마니아들이 시원한 물살을 가르며 래프팅을 즐기고 있다. (사진=인제군청 제공)
【인제=참뉴스】정광섭 기자 = 강원 인제 내린천의 시원한 물살을 가르며 확 트인 대자연에서 즐기는 래프팅 시즌이 돌아왔다.

9일 인제군에 따르면 어린이날 황금연휴가 이어진 지난 4일부터 올해 첫 래프팅 체험이 시작돼 많은 마니아들이 몰려들어 활기를 띠고 있다.

인제 내린천 래프팅 체험은 매년 5월 중순부터 시작돼 6월이면 본격적인 체험 시즌으로 10월까지 래프팅을 즐길 수 있으며, 연간 7만여명의 관광객들이 찾는 등 지역 상경기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

내린천의 경우 우리나라에서 유일하게 북쪽으로 흐르는 하천으로 급류가 많아 타 지역에 비해 재미를 더하고 있어 래프팅의 참맛을 즐기기에 적합하다.

내린천의 기본코스는 원대교에서 출발해 밤골캠프까지 이르는 약 8km구간으로 국내 최고의 청정지역에서 급류 구간이 길고 유속의 빠름과 느림이 절묘하게 반복되고 있어 급류 래프팅 코스의 최적지로 꼽히고 있다.

또 내린천 래프팅 체험을 위한 당일코스 외에도 숙식을 하며 내린천의 비경을 만끽 할 수 있는 펜션 시설들이 갖춰져 있어 친구, 직장 동료, 가족 등의 인기 만점 코스로 이용되고 있다.

인제군 관계자는 “올 시즌 자연의 거친 숨결을 그대로 느낄 수 있는 내린천 래프팅 체험으로 일상에서 쌓인 스트레스를 한 방에 날릴 수 있는 인제에서 흥분과 짜릿함, 휴식을 즐겨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scoop25@chamnews.net
정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참뉴스(http://www.chamnew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강원도 춘천시 효자2동 279-22 102호 | 발행·편집인: 정광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정광섭 | Tel 033)262-5115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강원 아 - 4 | 등록일자: 2005.10.27 | 발행일자: 2003.7.26
Copyright 2003-2011 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ham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