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7.19 금 00:35
 
 
> 뉴스 > 문화/생활
     
영월 단종문화제, 궁중음식 특별전 개최
2019년 04월 15일 (월) 12:12:28 이태용 기자 leegija@chamnews.net
   
▲ 강원 영월군 장릉에서 열리고 있는 단종문화제(자료사진). ⓒ2019 참뉴스/이태용
【영월=참뉴스】이태용 기자 = 강원 영월군은 제53회 단종문화제를 맞아 왕의 음식을 직접 만들어 보고 시식할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고 15일 밝혔다.

반만년의 유구한 역사 중 음식문화는 조선왕조에 이르러 화려한 꽃을 피웠으며 궁중에서의 평상시 일상식은 이른 아침의 초조반, 조반ㆍ석반의 두 번의 수라상 그리고 점심 때 차리는 낮것상과 밤중에 내는 야참까지 다섯 번의 식사를 올린다.

이번 단종문화제를 통해 재현되는 궁중음식 특별전은 4가지 테마로 선보인다.

먼저 첫 번째 특별전은 궁중의 상차림 전시이며 아침과 저녁에 차렸던 12첩 반상 수라상은 왕과 상궁으로 분장해 행사 일에 매일 2회씩 직접 드시는 모습을 시연한다.


초조반상과 낮것상(면상, 다과상)은 실물음식으로 제작, 고임상인 조다소반과 야다소반은 모형으로 제작하여 전시하며 관람객들을 위한 포토존도 운영한다.

두 번째 테마는 궁중음식 시식 및 체험이며 궁중음식을 전시에만 끝나는 것이 아니라 직접 맛보고 만들어 볼 수 있는 체험의 경험까지 관람객에게 제공한다.

세 번째 테마는 궁중음식 강연이며 멀게만 느껴지는 궁중음식이 현대의 음식과 다르지 않음을 알리고 참여하는 관람객들이 쉽게 만들어 볼 수 있도록 레시피 엽서와 시식의 기회도 제공한다.

행사기간 매일 오후 2시 월과채(4월 26일), 과편(27일), 쌀엿강정(28일)을 주제로 강연을 선보인다.

마지막 테마인 궁중음식 전시 경연대회는 오는 27~28일까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진행하며 경연대회 음식은 전시도 병행한다.

한편, 영월군은 제53회 단종문화제를 통해 궁중음식 특별전으로 왕의 음식을 관람객들이 직접 만들어 보는 체험과 시식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우리 음식의 우수성을 대내외에 알리고 단종문화제를 찾는 관람객들에게 색다른 체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leegija@chamnews.net
이태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참뉴스(http://www.chamnew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강원도 춘천시 효자2동 279-22 102호 | 발행·편집인: 정광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정광섭 | Tel 033)262-5115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강원 아 - 4 | 등록일자: 2005.10.27 | 발행일자: 2003.7.26
Copyright 2003-2011 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ham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