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7.19 금 00:35
 
 
> 뉴스 > 문화/생활
     
제26회 태백산 눈축제 18일 개막
초대형 눈조각 작업 한창
2019년 01월 07일 (월) 13:31:02 이태용 기자 leegija@chamnews.net
   
▲ 제25회 태백산 눈축제가 ‘순백의 雪(설)·來(레)·임’ 을 주제로 개막한 첫 주말 주 행사장이 태백산국립공원 당골광장 초대형 눈조각 전시장에는 겨울도시가 빚은 설국 청취를 즐기려는 관광객과 눈꽃 산행객들로 붐비고 있다(자료사진). ⓒ2019 참뉴스/이태용
【태백=참뉴스】이태용 기자 = 대한민국 대표 겨울축제 태백산 눈축제가 올해로 26회째를 맞이한 가운데 태백시 전역이 겨울 관광객 맞이 준비에 들썩이고 있다.

시는 지난 달 7일 황지연못에서 태백산 눈축제 서막을 알리는 별빛 페스티벌 점등식을 갖고 본격적인 축제 준비에 들어갔다.

현재 태백산국립공원 당골광장과 쇠바우골 탄광문화장터, 태백문화광장, 구문소에서는 전문 눈조각가들의 대형 눈 조각 작업이 한창이며 올해 전시 작품들은 어느 해 보다 압도적인 규모를 자랑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당골광장에는 최대 폭 50m, 높이 8m, 길이 5m 규모의 ‘위대한 12신화의 광장’을 비롯한 신화의 문, 12신화의 신전, 용과 도깨비, 태백 바람의 언덕, 산소도시 태백을 주제로 6점의 초대형 눈조각이 전시되어 태백산을 배경으로 웅장하고 신성한 느낌을 연출할 예정이다.

또한, 테마광장과 아래광장에는 스노우맨의 전설을 테마로 ‘스노우맨의 언덕’과 ‘스노우맨을 찾아라’ 원형 눈 미로가 조성된다.

‘스노우맨의 언덕’에서는 가족 단위 눈사람 만들기와 전시가 가능하고 원형 눈 미로에서는 대형 벌룬으로 중앙에 설치된 스노우맨을 찾아 미로를 통과하며 색다른 재미를 느낄 수 있다.

또, 철암탄광문화장터에서는 어린이들이 좋아하는 캐릭터 열차와 라이온 킹, 캐릭터 이글루 등 기차여행과 동화의 만남을 주제로 한 눈조각 작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이와 함께 천연기념물 417호 구문소에서는 십장생을 주제로 10가지의 장수 상징물들이 구문소의 자연경관과 어우러져 신비롭게 연출될 예정이다.

이을러 시내 태백문화광장에서는 황지연못의 전설을 모티브로 한 황부자 이야기 눈조각이 파노라마 형식으로 제작되며 기해년 복을 전달하는 복 돼지와 천제단 미끄럼틀도 특별한 추억을 선사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제26회 태백산 눈축제의 눈조각은 한마디로 ‘초대형화’로 설명할 수 있다”며 “시내 곳곳에 전시되어 있는 대형 눈조각 만으로도 볼거리가 충분할 것으로 자부한다”고 말했다.

한편, 제26회 태백산 눈축제는 관광객 70만 명 유치를 목표로 오는 18일부터 2월 3일까지 17일간 태백산국립공원과 황지연못 등 시내 일원에서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열린다.

leegija@chamnews.net
이태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참뉴스(http://www.chamnew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강원도 춘천시 효자2동 279-22 102호 | 발행·편집인: 정광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정광섭 | Tel 033)262-5115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강원 아 - 4 | 등록일자: 2005.10.27 | 발행일자: 2003.7.26
Copyright 2003-2011 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ham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