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9.29 화 13:09
 
 
> 뉴스 > 사회
     
“코로나19 고통분담하고 싶다” 100만원 익명 기부
화천 사내파출소 입구에 편지와 성금 놓고 가
2020년 03월 08일 (일) 16:04:57 정광섭 기자 scoop25@chamnews.net
   
▲ 지난 6일 오후 강원 화천의 한 기부자가 화천경찰서 사내파출소 입구에 놓아둔 성금과 편지. (사진=화천경찰서 제공)
【화천=참뉴스】정광섭 기자 = 강원 화천에서 익명의 주민이 코로나19로 힘들어하는 지역주민과 고통을 분담하고 싶다며 현금 100만원을 기부해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8일 화천경찰서에 따르면 이름을 밝히지 않은 한 주민이 지난 6일 오후 10시께 사내파출소 입구에 5만원권 20매, 현금 100만원이 든 봉투와 편지를 놓고 갔다.

이어 파출소에 전화를 걸어 “신분을 밝히고 싶지 않다”면서 “코로나19에 힘들어하는 지역주민과 고통을 분담하고 싶다. 기부금은 경찰에서 좋은 곳에 써달라”며 전한 뒤 끊었다.

   
▲ 지난 6일 오후 10시께 강원 화천 사내파출소 입구에 현금 100만원이 든 봉투와 편지를 놓고 간 익명의 기부자 모습. (사진=화천경찰서 제공)
이 주민은 편지에서 “15년 전 우연한 기회에 참으로 따뜻한 화천을 만났다”며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시국에도 여전히 화천군민들의 따뜻한 마음은 변함이 없다”고 말했다.

이어 “위기 앞에서 한마음 한뜻으로 대처해 나가는 의연한 모습들이 참으로 멋있고, 제 아이들에게 부끄럽지 않은 어른으로서 역할과 모습을 보여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언제 끝날지 기약없는 기다림이지만, 조금이라도 화천군민과 고통을 나눴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화천경찰서 관계자는 “지역 주민의 따뜻한 마음을 느꼈다”면서 “익명 기부자의 뜻에 따라 기부금은 지역 기부단체에 전달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scoop25@chamnews.net
정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참뉴스(http://www.chamnew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강원도 춘천시 효자2동 279-22 102호 | 발행·편집인: 정광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정광섭 | Tel 033)262-5115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강원 아 - 4 | 등록일자: 2005.10.27 | 발행일자: 2003.7.26
Copyright 2003-2011 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ham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