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3.30 월 02:06
 
 
> 뉴스 > 사회
     
태백상의, 영동ㆍ태백선 일반열차 시ㆍ종착역 변경 철회 건의
2020년 02월 26일 (수) 13:40:00 이태용 기자 leegija@chamnews.net
   
▲ 태백선(자료사진). ⓒ2020 참뉴스/이태용
【태백=참뉴스】이태용 기자 =강원 태백상공회의소(회장 박인규)는 26일(수) ‘영동ㆍ태백선 일반열차 시ㆍ종착역(동해역) 변경 철회’를 국민권익위원회, 국토교통부, 코레일에 건의했다.

태백상의는 건의서에서 “올 3월부터 기존 강릉역까지 운행하던 강릉선 KTX를 동해역까지 운행하는 계획에 따라 일반열차 운행을 재조정함에 있어 영동ㆍ태백선 시ㆍ종착역을 기존 강릉역에서 동해역으로 변경하는 계획은 동해역에서 강릉역까지 셔틀열차를 운행한다 하더라도 환승 대기시간으로 인해 엄청난 불편을 초래하는 것으로 지역 균형발전에 반하며 폐광지역 주민을 멸시하는 처사이다”라고 주장했다.

이어 “태백시를 비롯한 강원남부지역은 지속적인 인구감소와 경기 침체로 관광객 유치가 시급할뿐더러 보다 쾌적한 사회간접 시설인 철도구축망 확보가 더욱더 절실한 상황에 시ㆍ종착역을 동해역으로 변경한다면 앞서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대비 강릉역 신축공사로 인해 강릉역이 임시폐쇄된 이후 약 4년여간 겪었던 태백시민들의 불편함이 되풀이될 것이다”며 “현재도 열악한 교육, 의료, 문화적 환경에 더 큰 제약이 될 것이다”라고 지적했다.

태백상의 함억철 사무국장은 “이번 영동ㆍ태백선 시ㆍ종착역이 기존 강릉역에서 동해역으로 변경된다면 환승으로 인한 대기시간 증가 등 불편함이 더 가중되어 지역이 더 고립될 것이 예상되는 만큼 경제 논리보다는 국가균형발전과 폐광지역의 교통수단 확보를 통한 국민의 이동권 보장 및 국민편익 증진에 대한 정책적 고려가 우선시 되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leegija@chamnews.net
이태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참뉴스(http://www.chamnew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강원도 춘천시 효자2동 279-22 102호 | 발행·편집인: 정광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정광섭 | Tel 033)262-5115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강원 아 - 4 | 등록일자: 2005.10.27 | 발행일자: 2003.7.26
Copyright 2003-2011 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hamnews.net